성호기념관

사이트맵
성호 선생은... 온화하고 순수하며 화평하고 즐거운 듯 미소 띤 얼굴은 친근하여 봄바람이 불어오는 것 같았고, 곧고 엄정한 말씨는 엄격하면서도 말은 기백이 놓고 간결하여 가을 햇살 같았다. -제자 윤동규

자료실

소장유물자료

신국록 간찰
성호기념관 2010/03/29
첨부  신국록_간찰.jpg  첨부파일 웹에서 바로보기
신국록 간찰
신국록 간찰

신국록 간찰/申國錄 簡札/Letter written by Shin Kuk-rok


1862년(철종 13), 29×45cm


 

신국록(1792~1876)은 자(字)가 사규(士規)이고, 본관이 고령으로 목재(木齋) 이 삼환(李森煥)의 증손인 이찬영(李贊永)과 사돈을 맺었다.


이 간찰은 사돈댁의 어른이신 육회당(六悔堂) 이시홍(李是 , 1789~1862)에게 보 낸 간찰로 사돈 부인의 뜻밖의 죽음에 너무도 놀랐음과 사돈께서 질환이 있는데, 현 부인(賢婦人)의 장례를 치르느라 몸이 좋지 않으실 것이니 더욱 건강에 유념하시라 는 당부를 한 후, 자신이 장례에 직접 참가했어야 하나, 자신의 신병과 아들의 병 때문에 조문을 못 가고, 위로의 편지로 대신함에 대해 양해를 구하고 있다.

이전글 이종만 시고 2010/03/29
다음글 이기양 정산공 제문 2010/03/29

성호기념관

425-702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성호로 131(이동) TEL: 031-481-2574,5 FAX:031-481-2656

Copyright by Ansan City Hall. All Rights Reserved.

개인정보처리방침 영상정보처리기기 운영관리방침